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7:13

  • 뉴스 > 사회

거창군, 타 지역 의료기관 방문 코로나19 확진자 1명(거창106번) 발생

기사입력 2021-09-09 17:2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지난 8일 발열 및 기침증상으로 관내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코로나19 신속항원키트 양성반응이 나와 9PCR검사를 실시한 1명이 당일 확진판정(거창106) 됐다고 밝혔다.

 

거창106번 확진자는 최근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던 대구소재의 한 대학병원에서 818일부터 23일까지 입원치료를 받고 퇴원했으며 831일 같은 병원을 방문하여 외래진료를 받은 이력이 있다.

 

현재 군 역학조사반이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 파악 등 상세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현재까지 파악된 밀접접촉자는 검사 후 자가 격리 조치했고, 확진자의 방문 장소에 대한 방역 소독과 폐쇄 명령을 완료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중증질병 진료 시 타 지역 대형의료기관을 이용하는 군민들이 많아 타 지역 의료기관이나 시설에서 감염되어 우리 군 지역사회로의 전파 위험이 큰 상황이다군민들께서는 타 지역 의료기관과 시설을 이용할 때에는 마스크착용, 손 소독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하고 타 지역 방문 후 증상유무에 관계없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주시기를 바란다고 했다.

 

또한, 군은 815일부터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51명 발생하였으나 최근 확진자 대부분이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되는 등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며 추석연휴에도 고향 방문을 자제하고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보건소 코로나19 상황실(055-940-8335)로 문의하면 된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