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7:13

  • 뉴스 > 사회

거창군, 공공시설 및 군 주관 행사, 사업 등 재개

기사입력 2021-08-31 14: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지난 18일부터 31일까지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잠시멈춤캠페인 일환으로 운영을 중단했던 공공시설과 군 주관 행사 및 교육, 일자리사업 등을 91일부터 재개한다.

 

군은 최근 관내에서 코로나19 확산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했으며, 군민의 적극적인 협조로 지난 주말부터 확진자 증가 추세가 둔화되고 지역 내 감염확산 위험이 감소됨에 따라 항노화힐링랜드와 거창창포원, 체육시설 등 공공시설과 각종 행사와 교육, 사업 등을 재개하기로 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지역 내 코로나19의 확산추세는 진정국면에 접어들었으나 도내 확진자는 계속 발생하고 있어 안심할 단계는 아니다, “군민의 지속적인 개인방역 수칙 실천과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15일부터 관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임시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했으며, 긴급브리핑을 개최해 공공시설 폐쇄와 군이 주관하는 모든 행사와 교육, 일자리사업 등을 전면 중단하는 등 4단계에 준하는 선제적 대응으로 코로나19 지역 감염이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