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7:13

  • 뉴스 > 사회

거창군 신원면, 대표작물 ‘햇밤’ 수매 시작

기사입력 2021-08-31 13:0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 신원면(면장 송철주)31일 남거창농협(조합장 허원길) 신원지점 경제사업장에서 햇밤 수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신원면의 명품 특산물인 밤은 청정 고산지대의 맑은 공기와 물을 머금고 생산되어 전국 소비자에게 매년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464 농가, 605ha 규모에서 400600여 톤의 밤을 생산해 매년 농가 소득 기여에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168 농가, 185ha 규모로 친환경 인증을 받아 소비자들의 입맛은 물론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신원 밤은 앞으로 친환경 인증면적 확대를 통해 친환경농업 발전에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4월 저온 피해, 6월 우박피해와 집중호우에도 불구하고 많은 농가에서 햇밤 수매를 위해 농협 수매장을 방문하고 있으며, 지난해 수매한 신원 밤 429톤 중 206톤은 신선농산물 수출을 통해 57만 달러의 소득을 창출했다.

 

송철주 신원면장은 수매현장을 방문하여 올해 냉해, 우박, 폭염, 장마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신원 밤 재배와 수확에 힘써주신 농가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밤 농가는 보람과 소비자에게는 만족감을 줄 수 있도록 친환경 신원 밤 생산 지원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