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17 17:13

  • 뉴스 > 사회

거창군,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황 종결에 총력

기사입력 2021-08-26 14: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2611시 군청 상황실에서 코로나19 관련 거창군 18차 브리핑을 열고, 815일 이후 34명의 확진자 발생에 대한 코로나19 상황과 군민 당부사항을 브리핑 했다.

 

군은 지난 25일 샛별중학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됨에 따라 당일 샛별중학교에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하여 샛별중학교와 인근 거창고등학교 전교생 및 교직원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학부모와 학원관계자에게도 검사할 것을 통보했으며, 가조면과 신원면에도 임시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하여 총 1,605명을 검사했다.

 

검사 결과 지난 25일 확진된 샛별중학교 학생 거창83번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로 분류되어 검사받은 4(가족3, 학생1)과 타지역 확진자와 접촉하여 검사받은 1명 등 모두 5명이 26일 확진판정 됐다고 밝혔다.

 

군은 이후에도 전 행정력을 동원해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역학조사와 임시 이동선별진료소를 설치하여 전수검사를 하는 등 확산을 최소화하고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업소나 개인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등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강력한 행정 처분을 내릴 계획이다.

 

특히, 이날 브리핑에서 일부 확진자 발생 시설과 관련자가 자료제공 및 동선파악에 비협조적으로 역학 조사와 코로나19 방역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자가격리자가 자가격리 수칙을 준수하지 않고 이탈한데 대해서는 고발조치 등의 절차를 이행하고 있다며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군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황 종결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군민 모두가 잠시 멈춤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것이 최선이고 증상이 있을 경우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아야 하며 방역수칙을 잘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군은 4단계 격상과 관련해서 818일부터 오는 31일까지 공공시설 운영 폐쇄, 군 주관 교육, 행사 취소 등 4단계에 준하는 조치를 선제적으로 하였고, 현재 확진자 발생 추이가 가족 간 확진 등 위중한 단계는 아니라고 판단하여 확진자 발생 추이를 보고 경남도와 협의하여 검토하겠다고 했다.

 

한편, 군은 815일부터 26일 현재까지 3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코로나19 발생이후 총 8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