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2 14:02

  • 뉴스 > 사회

남하면, ‘웃음꽃이 피어나는 행복한 마을만들기’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0-10-14 16:2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 남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유재철, 이임형)15지역공동체 활성화 사업일환으로 시행하는 웃음꽃이 피어나는 행복한 마을만들기사업 추진을 위해 수행마을 간담회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마을 주민 스스로가 주체가 되어, 취약계층 및 위기가구 등에 대한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마을단위 사회 안전망 구축과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목표로 대촌, 내곡, 무릉, 대야, 자하마을 총 5곳에서 참여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각 마을은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을 위해 상호협력하고, 행복마을지킴이단 운영·행복경로당 배움터 운영·어르신 효나들이·찾아가는 영화관 운영 등에 적극 참여하며, 사업 추진에 다른 필요한 모든 노력을 함께 하게 된다.

 

더불어 지역주민의 복지증진 프로그램 개발, 참여와 진행에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유재철 민간위원장은 복지예산이 아무리 확대되더라도 필요한 도움을 받지 못하는 어려운 분들이 있기 마련이라며, “‘마을주민과 함께 알뜰히 이웃을 보살피는 복지서비스 실천이라는 비전 아래, 맞춤형 마을복지 사업을 통해 주민들의 화합과 소통에 크게 기여하고 마을공동체가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