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2 14:02

  • 뉴스 > 사회

거창군, 게이트키퍼(생명사랑지킴이) 양성교육 재개

기사입력 2020-10-14 15: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고제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진행된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 어르신 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노인 우울관리 및 게이트키퍼(생명사랑지킴이) 양성교육을 시작으로 자살예방 교육을 재개했다고 14일 밝혔다.

 

교육은 정신건강전문요원의 노인우울척도검사 및 개별상담으로 시작됐으며, 내 주위 자살위험에 처한 이들에게 지속적 관심을 가지고 적절한 전문 서비스를 받도록 연결할 수 있는 생명지킴이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과정으로 마무리됐다.

 

거창군의 고령화율은 27.6%에 이르러 초고령 사회에 진입했고, 지난 2년간(17~18) 70대 이상 노인의 자살률이 전체 자살자의 44%를 차지하는 등 사회적 문제점을 고려할 시 노인자살예방을 위한 정기 교육은 필수적이라 하겠다.

 

따라서 그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중단되었던 노인 우울관리 및 게이트키퍼(가족, 친구, 이웃 등 주변 사람의 자살위험 신호를 재빨리 인지해 전문가에게 연계하도록 훈련받은 사람) 양성교육 재개로 노인자살률 감소 및 노인우울군 조기 발견에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자살 특성상 유일한 대책이 사전예방이다. 앞으로 자살예방 게이트키퍼 교육을 확대해 자살위험으로부터 서로를 지켜줄 수 있는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하고, 자살로부터 안전한 거창군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음이 힘들 때 거창군 정신건강복지센터(940-8388)가 함께 합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