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2 14:02

  • 뉴스 > 사회

거창군민들을 위한 다양한 기부 이어져

기사입력 2020-10-07 15: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코로나19 극복 바람이 릴레이 기탁행렬로 이어지고 있다고 7일 밝혔다.

 

먼저, 6·25참전유공자회 거창군지회(회장 신천팔)에서 회원들의 회비를 십시일반 모아 수해성금과 아림1004 후원금을 각 100만 원씩 거창군에 기탁했다.

 

신천팔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고령의 회원님들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해 다양한 행사는 실시하지 못하고 있지만, 우리 향군회원들의 가슴속에는 나라를 구하신 선배님들을 향한 감사와 경의의 마음을 늘 간직하고 있다,

 

이번 수해성금과 아림1004기부금에 동참해주신 6·25 참전유공자회 회원님들께도 감사드린다고 진심 어린 마음을 표현했다.

 

6·25참전유공자회는 6·25 한국전쟁에 참전하여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의 모임으로 평소에도 거창군 아림1004 운동에 동참하는 등 거창군을 위해 여러 기부 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는 단체이다.

 

이어서, ()한국청년유권자연맹 거창지회(지회장 신중강)에서 600만 원 상당의 코로나19 안심발열체크밴드와 항균파우치 각 300개를 기탁했다.

 

안심발열체크밴드는 식약처 승인 제품으로 체온이 37이상이면 색이 변해 열이 나는지 쉽게 파악할 수 있는 제품이다.

 

신중강 지회장은 코로나 감염병이 전국적으로 재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이 용기와 힘을 얻어 예전과 같이 건강한 모습을 되찾기를 바란다며 안심밴드와 항균파우치를 전달했다.

 

한국청년유권자연맹 거창지회는 2017년 창립했으며, 회원 수는 43명으로 청년의 민주시민의식 함양과 정치참여 독려 및 양성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거창군은 기탁된 물품을 관내 취약계층에 전달할 계획이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