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8 10:17

  • 뉴스 > 교육

좋은이웃들, 마리면 저소득가정 주거환경개선 지원

기사입력 2020-09-14 14: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마리면(면장 이수용)에서는 지난 11일 거창군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대표 이남이)과 연계하여 저소득 다자녀 가구에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전기교체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대상 가구는 부모님과 함께 거주하며 초등학생인 두 자녀와 유아자녀를 둔 저소득 가정으로, 주택 내 전선의 노후가 심해 전기 사용 시 고장이 잦았고 비가 오면 천장에서 전선 타는 냄새가 나는 등 화재 발생이 우려되는 상태였다.

 

이에 마리면과 좋은이웃들은 지원방안을 마련해 공사를 완료했다. 집수리 지원을 받은 아이들의 엄마는 어린아이들이 있어 전기 화재가 나지 않을까 항상 걱정이었고 수리비용에 대한 부담도 걱정돼 수리는 생각도 못했는데, 이번 전기수리로 불안이 다 사라졌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이수용 면장은 어려운 가정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서 따뜻한 지원을 아끼지 않은 좋은이웃들에 감사 드린다앞으로도 지역봉사단체와 협력해 찾아가는 복지, 맞춤형 복지 실현에 최선을 다해 나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사업은 신한금융희망재단에서 추진하고 있는 신한 희망사회프로젝트 위기가정 재기지원사업으로 좋은이웃들이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하게 되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