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9 16:01

  • 뉴스 > 사회

최정환 거창군부의장 군정질문

기사입력 2020-09-10 21:1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존경하는 군민여러분! 김종두 의장님과 선배·동료 의원 여러분! 구인모 군수를 비롯한 집행부 관계 공무원 그리고, 언론인과 방청객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더불어민주당 소속 거창읍 가 지역구 최정환 부의장입니다.

 

군정질문에 앞서 제2차 코로나19, 지역확산 예방을 위해 연일 방역과 격무에 힘써 주시는 의료인과 자원봉사단께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이번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인한 인명 피해 유가족과, 사유시설에도 많은 피해가 발생했는데,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각종 재난에 적극대응과 복구에 힘써주신 구인모 군수님을 비롯한 군인, 경찰, 자원봉사자와 공무원여러분들께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군수님께 질문하겠습니다.

 

대동리 회전교차로는 당초 거창군 최초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된 이 지역을 사유시설 규제로 인한 민원 해소와 도시환경 개선, 시가지 교통난 해소를 위한 아름다운 회전교차로 설치로 거창의 새로운 랜드마크 조성과 지역경제활성화 도모를 위해 추진해 왔습니다.

 

구인모 군수님 후보시절 지역언론 군수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두 후보자는 거창의 랜드마크화를 이룰수 있도록 재조명해야 한다고 했고, 현 군수님은 교통과 주차장 때문에 불편을 느끼는데 관광자원화 하겠다고 했습니다. 현재는 대동리 회전교차로가 미완성 교차로인 관계로 군민들과 인근 상가에서는 많은 불편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특히, 회전교차로 연접 도로부지 내 설치된 차량정차대 이용차량은 좌회전이 안됨으로 역주행하는 사례까지 발생하고 있습니다. 현재 대동리 회전교차로 조성사업이 잘되었다고 생각하십니까? 아니면, 잘못된 점이 있다면 무엇이고, 향후 계획이 있다면 무엇입니까? 그리고, 현재 대동리 회전교차로 단속만 할것이 아니고, 향후 계획이 완성되기 전까지 주차난 해소를 위해 주차요금을 징수할 계획은 있는지요? 답변해 주시기 바랍니다.

 

다음 질문하겠습니다.

 

문재인정부는 지역이 강한 나라 균형잡힌 대한민국, 사람 중심의 안정되고 품격 있는 삶을 국토균형발전의 비전과 전략으로 제시하고 있고, 공공기관 지방이전도 국가균형발전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습니다. 정부가 공공기관 2차 이전 방침을 밝히면서 김경수 경남지사는 경남 뉴딜의 핵심으로 균형발전을 바탕으로 18개 공공기관 유치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경남으로 이전 대상검토기관 18곳 중 우리군 지역에 맞는 미래성장동력 육성을 위해 한국임업진흥원도 검토 대상에 포함됐습니다.

 

한국임업진흥원은 산림과학 기술의 보급과 임업 및 임산업의 고부가가치를 창출하여 임업인의 소득증대와 산업화 촉진에 기여하는 준정부기관이고, 산림의 미래가치를 창조하는 글로벌 임업서비스 기관입니다. 우리 거창군의 산림면적은 60,985 ha 이고,전문임업인이 209명이며, 주요 산림소득작물 중 오미자를 포함한 임가수는 565가구입니다. 또한, 거창항노화 힐링랜드, 빼재산림레포츠파크, 거창목재문화체험장등 관광시설도 있어 풍부한 산림,관광자원을 보유한 최적지입니다. 군수님은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대해 알고 계시는지요? 우리군에 맞는 한국임업진흥원 또는 다른 공공기관을 유치할 계획은 있는지요? 성실한 답변 바랍니다.

 

추가질의 하겠습니다.

 

혁신도시란? 공공기관 지방이전과 산,,,관이 서로 협력하여 최적의 혁신여건과 수준 높은 생활환경을 갖춘 새로운 차원의 미래형 도시입니다공공기관 이전 후 임,직원들의 이주율이 상당히 낮다고 생각합니다.

 

현재 거창군 공공기관은 27개소이고, ,직원은 1,934명 정도 파악되고 있습니다. 인사가 잦은 공공기관은 제외하고, 2년이상 근무하고 있는 임,직원들 대상으로 거창군 인구증가와 지역발전을 위해 주소 갖기라도 호소해야 할텐데, 미래전략과 소관 기관은 어떻게 하고 있는지요. 답변 하신다고 수고 하셨습니다. 거창군 인구 10만명이 될 수 있도록 타 부서에도 적극 노력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상으로 군정질문을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