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9 16:01

  • 뉴스 > 사회

거창군 ‘신원햇밤’ 수매 시작

기사입력 2020-09-04 11:1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남거창농협(조합장 허원길)에서는 지난 2일 신원지점 경제사업장에서 햇밤 수매를 시작했다.

 

신원면에서는 연간 464농가 605ha규모에서 600여 톤의 밤을 생산하고 있으며, 올해는 긴 장마와 집중호우의 영향에도 불구하고 작황이 좋아 농민들의 기대가 높다.

 

전년도 밤 수매 물량은 636, 평균가격 1,570/kg으로 10억여 원의 농가소득을 올렸으며, 그 중 336, 62만 달러의 신선농산물 수출실적에도 기여했다.

 

신원 밤은 해마다 10억 원 이상 매출을 올리며 농민들에게는 톡톡히 효자 노릇을 하고 있다.

 

청정 고산지대의 맑은 공기와 물을 머금은 신원 밤은 단백질과 칼슘 등 영양소가 풍부해 인기 간식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친환경 인증으로 소비자들의 건강을 단단히 책임질 전망이다.

 

송철주 신원면장은 수매현장에서 올해 처음 시도하는 친환경인증사업과 유례없는 긴 장마로 우여곡절을 겪었지만, 작황이 좋아 다행이다. ‘율원(栗院)’, ‘밤바우라는 이름이 예부터 내려오는 것을 보면 밤 재배에 최적지임을 증명한다고 말하며, “친환경 신원 밤 생산 지원에 행정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