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9 16:01

  • 뉴스 > 사회

거창군,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시행

기사입력 2020-08-03 14:3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거창군은 83일부터 1130일까지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희망일자리사업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취업취약계층 공공일자리 확대 제공 사업으로 국비 52천만 원을 확보, 총사업비 68천만 원이 투입된다.

 

사업유형으로는 생활방역사업, 공공휴식공간 개선, 지자체 특성화 사업 등 10개 유형이 있으며, 근무조건으로는 65세 이상 주15시간 65세 미만 주25시간 청년 주35시간을 근무하고 임금은 최저임금 8,590원 적용, ·월차수당, 간식비 5,000원이 지급된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이번 희망일자리사업이 군민의 생계안정을 도모하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거창군은 본 사업 시행에 앞서 83일 거창문화원 상살미홀에서 한국산업안전관리공단 강사를 초빙해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 근로자를 포함 158명을 대상으로 안전한 작업방법과 재해 예방대책, 코로나19 생활방역준수 등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