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19 13:41

  • 뉴스 > 사회

거창군 청년 간담회 ‘거창미래연합’ 출범

기사입력 2020-07-23 15: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지난 22거창미래연합은 거창청년회의소 2층 회의실에서 거창청년회의소(회장 최호승), 한국청년유권자연맹 거창지회(회장 신중강), 거창한파머스(대표 민병호) 회원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

 

거창미래연합은 거창군 청년들의 소통과 지역발전 초석을 다지자는 의미로 3개 청년단체가 거창군 최초로 연합하여 청년정책 등 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토론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참석한 3개 단체 40여 명은 한 명씩 돌아가며 거창 지역에서 살면서 느낀 점을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소통의 시간과 토론의 장으로 이어갔다.

 

관광사업 조성 확대” “스쿨존 주정차 문제” “거창군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청년 거주공간 마련으로 인구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민들이 소통하고 지역소식을 한곳에서 볼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 개발” “놀이. 문화 거리 조성” “청년 일자리” “농업 귀농 체계화. 빈집활용. 창업교육. 초기 정착 지원등 거창 현안 사업인 거창창포원의 조성 상황에 대한 칭찬과 함께 체험부스. 문화공연. 교육 등 프로그램 증가 등 구체적인 의견이 이어져 2시간 가량 심도있는 논의가 진행되었다.

 

이날 간담회를 주선한 신재화 군의원은 군의원이 되면 꼭 한번 이런 자리를 마련하고 싶었다청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거창 지역발전을 논의하고 우리 지역 현안을 파악할 매우 뜻깊은 자리였다고 평가하며 청년들의 제안이 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고 현안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화답했다.

 

거창미래연합은 여러 청년단체와 거창청년들이 함께 소통하는 다양한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