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0 15:55

  • 뉴스 > 사회

거창 김일수 도의원, 승강기산업 추진에 고군분투

기사입력 2020-07-17 11:0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상남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 김일수(거창2, 무소속) 의원이 거창 승강기 산업 추진을 위한 도의 적극적인 관심과 발전방향 제시를 촉구하였다.

 

김일수 의원에 따르면 한때 내륙의 대표적인 도시였던 거창군이 10여년간 승강기 산업 육성을 위하여 많은 노력을 하여 2010년에 전 세계에 하나 뿐인 한국승강기대학교를 개교하고, 2019년에는 승강기안전기술원을 개원하여 승강기 산업 추진을 위한 기본 인프라를 갖추었다.

 

그러나, 승강기 산업을 주력으로 하는 거창일반산업단지나 승강기농공단지에 입주해 있는 업체들 대부분이 승강기 부품생산업체로, 승강기 완성업체가 입주하지 않아 거창군이 반쪽짜리 승강기 허브도시로 전락할 위기에 처하고 있다.

 

따라서, 거창군에 승강기 완성품을 생산하는 건실한 앵커기업이 필요하며, 이를 위한 도의 지원이 절실한데 도에서는 승강기 관련 부서도 승강기 산업과 무관한 서부권개발국에 있고 직원도 1명 뿐이라서 업무추진에 한계가 있다고 하였다.

 

이에, 714, 도의회 제37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거창의 승강기 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하여는 도에 승강기 산업 TF팀을 구성하고, 승강기와 다양한 산업과의 접목이 가능한 산업혁신국으로 업무를 조정을 제안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승강기 산업을 이끌어 갈 다양한 정책강구와 도의 지원을 촉구하면서 5분 자유발언을 마쳤다.

 

한편, 김일수 의원은 지난 6월달에 민의를 대변하고 성실한 의정활동으로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전국 시도의회 의장협의회에서 수여하는 우수의정 대상을 수상하였다.

거창인터넷신문 (gcinews@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