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9-20 오후 4:13: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제보/취재요청 | 시민기자신청 | 광고문의
사회
정치
경제
문화
교육
읍면
복지
기획
GCI영상뉴스
사설
돌직구
초신성(超新星)
거창별곡
징검다리
독자마당
군알림방
기자수첩
사실과 진실
풍경이 있는 곳
아름다운 사람들
인물대담
업체탐방
여론광장
맛집/멋집
단체모임
자유게시판
기사올리기
기자게시판
독자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광고문의
회사소개
사업영역
독자(후원)하기
준비중
준비중
2019-08-28 오후 2:43:39 입력 뉴스 > 사회

고제면, 추석 앞두고 홍로사과 수확 한창



거창군 고제면(면장 신종기)은 추석 성수기를 앞두고 사과 홍로 수확철을 맞아 지난 8월 중순부터 본격적인 홍로사과 수확에 농가들이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올해 추석은 예년에 비해 시기가 빨라 추석 전 출하를 위해 들녘마다 농민들은 더욱 분주하였다.

 

고제면은 해발 550m의 백두대간 덕유산 자락의 고지대로 일교차가 매우 커 이 지역에서 생산되는 사과는 당도가 높고, 식감이 우수하며 과즙도 풍부하여 다른 지역의 사과보다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고유 브랜드인 해따지 사과는 전국적으로도 유명하다.

 

이 지역에서 사과 농사를 30년째 짓고 있는 A씨는 지난 겨울부터 준비하여 1년 꼬박 자식만큼 소중하게 정성들여 농사지었는데, 나뭇가지마다 주렁주렁 매달려 탐스럽게 익은 사과를 수확할 때는 힘도 들지 않는다며 지금이 제일 보람되고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신종기 고제면장은 올해는 냉해나 태풍피해가 거의 없어 품질이 우수한 데다 생산량도 늘어 농가소득 향상을 기대한다며, 농민들의 정성으로 소중하게 재배한 사과를 소비자들이 많이 사랑해 주어 우리 지역의 해따지 사과가 명품사과로 전국적으로 더욱 더 유명해 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고제면은 364농가, 460ha에서 사과를 재배하고 있고, 이는 거창 사과생산량의 35%을 차지할 정도이며, 홍로뿐만 아니라 후지 등 사과 생산 중심지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거창인터넷신문(gcinews@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거창국제연극제의 ..
팩트, 왜 거창국..
문화산업적 지식재산..
거창문화포럼의 활약..
거창의 최고브랜드, 제..
구인모 제43대 거창군..
거창군의 미래를 만..
거창연극고등학교설..
2018년이 새롭게 ..
거창군의회에 바란다
구인 개인지도
부동산 중고매매


방문자수
  전체 : 108,808,999
  어제 : 45,854
  오늘 : 10,463
거창인터넷신문 | 경남 거창군 거창읍 중앙로1길 38-6 | 제보광고문의 055-941-1061 | 팩스 070-4202-1061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07.07 등록번호 경남 아00075호 | 발행년월일 2009.07.07
사업자등록번호 611-02-46630 | 사장 : 이종태 | 발행, 편집인 조매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종태
Copyright by gcinews.asia All rights reserved. E-mail: gcinews@hanmail.net